- 당신은 번째
  손님입니다!  (since 1997.5)

- 링크배너 (링크안내는 클릭-)


읽은 것
- 俺の妹がこんなに…

즐긴 것
- 파이널드래곤크로니컬

적은 것
- 2022년 10월 신작애니

그린 것
- 폭력시스터..









<<   2022 Dec   >>
S M T W T F S
27282930123
45678910
11121314151617
18192021222324
25262728293031

▒ 카테고리
분류 전체보기 (425)
뉴스/잡담 (207)
읽은 것 (44)
즐긴 것 (65)
적은 것 (101)
그린 것 (8)

▒ 검색

▒ 최근 덧글
이번 분기도 볼건..
09/29 - 날림
개인적인 기대작..
09/29 - sap
이번 분기는 슈퍼..
06/29 - 날림
개인적인 이번분..
06/28 - sap
이번 분기는 볼 ..
04/01 - 날림









- 편견적인 명동 명소 9
(최종갱신:06/08/24 12:52)
또 다시 오랜만에 돌아온 명동먹거리탐방.. (처음 의도는 먹거리탐방이 아니였던 것 같은데..)
지금까지는 '명동에서 좀 그나마 싸게 먹을만한 것을!' 이 컨셉이였습니다만,
이번엔 오랜만이고 해서 좀 돈 썼습니다- 여름막판 스페셜편~

■ Taj

오늘은 인도전통카레집~ 언제 한번 가봐야지 가봐야지 한지 어언 3년, 드디어 가봤습니다~
이 집도 애매하게 숨겨져있어서 명동중앙대로(?)에서 보면 찾기 힘든 곳인데,
그냥 명동성당앞에 있는 YWCA건물 옆 골목으로 들어가면 바로 보입니다.
문제는 이 집.. 예상했던 것보다도 훨씬 쇼킹한 집이였습니다. ^^;
저 문을 들어가면 바로 보이는 길-다란 계단부터 참 압박스러운데..
가게를 들어가는 순간 방금 내려온 게단따윈 한순간에 잊게하는 쇼킹한 장면을 맛보게 됩니다.
'솰라솰라~ 나마스테 나마스테~'
네, 가게가 좀 많이 인도전통스타일입니다. 종업원의 70%가 인도사람.. - -;;
그 중엔 한국말을 아시는 분, 혹은 한국분들도 계시긴 한데...
운 나쁘면 종업원과 영어, 또는 손짓으로 의사소통을 해야합니다.
뭐, 메뉴판은 한글로 적혀있으니까 메뉴판 가리키며 '이거이거 주세요~' 하면 되긴 합니다~
(그날 사빠의 경험담...)


겨우겨우 주문을 마치면 나오는 반찬(?).
저 락쿄 비스므리한거랑 고추소스 비스므리한건 뭐 보면 대충 용도가 감이 옵니다만,
오른쪽의 녹색키위소스는 처음에 뭔가 했습니다. (닭탄두리를 시킬때 발라먹는거래요..)


저 빨간 체리무침락쿄를 쭉쭉 빨고 있다보면...자! 첫번째 선수 등장!
닭고기 크림허브 카레~! ...이름이 기억이 안나네요. 메뉴에 적혀있는 설명을 참조하세요~
정말 맛이 예--술인 닭고기가 들어있는 카레~ (여기서 닭탄두리 시키면 엄청 맛나겠더라고요..)
카레맛에 코코넛크림맛, 허브맛, 그리고 약간의 마늘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~
저 총천연주황색에 처음에 약간 쫀 것은 사실입니다만...먹기 시작하니까 신경 안쓰이더라고요.
...그리고 워낙 다음 카레선수가 압박이라서... ^^


네! 다음 선수!!! 테이블에 순간 경직을 몰아온 무서운 외모의 소유자!
양고기 시금치 카레~!! (이것도 정확한 이름은 잊어먹었네요...)
만화 '화려한 식탁' 덕분에 녹색카레가 있다는 걸 알고있었습니다만,
저 눈에 부드러운 천연자연녹색은 정말 압박 그 자체였습니다.
하지만 슬금슬금 입에 넣어보면.. 아, 카레..라고 느껴지더라고요.
시금치맛에 향신료맛이 강하고...그 속에서 살며-시 매운 맛이 났습니다.


그리고 전통카레집에선 빠질 수 없는 난!
델리의 난과는 달리, 이 집 난은 겉은 빠삭빠삭하면서도 속은 말랑말랑한..
정말 막 구운 따끈따끈한 빵맛이였습니다! 그냥 손으로 마구마구 아구작아구작~
게다가 다른 곳과는 달리 이 집은 1인분에 3장! 사람수+1개 정도 시키면 모지르진 않을겁니다.
위의 난은 허브갈릭버터난 입니다만..그냥 난, 버터맛 난도 있다고 하네요.
약간 흠이라면 갈릭버터라 그런지 좀 기름기가 많다는 점? 그냥 난을 시키면 이 점은 개선될 듯.
식사를 끝마치면 손을 닦기 위한 레몬 즙을 갇다주기는 합니다-
(그래도 결국은 화장실가서 비누로 쓱쓱 합니다만..)


압구정의 그 집이 망한 뒤로 오랜만에 정말 제대로 된 인도카레집을 만난 느낌이였습니다.
도중도중 사진 찍는 걸 잊었을 정도로 그냥 막 먹었으니까요..
단지..역시 뽀대답게 혼자 마음 편히 들어가서 먹을 수 있는 집은 아닙니다.
두명이 가서 카레 두종류에 난, 음료수를 시키니 한 4~5만원 나오더라고요.
그리고 잘 알려지지 않은건지, 인도인과의 커뮤니케이션(- -;;) 등과 같은 문제 때문인지
손님도 그리 많지 않아보였습니다. (이 날은 토요일 점심시간이였는데 그냥 한산하더라고요.)
조용한 곳에서 좀 느붓하게 특이한 것을 먹어보고 싶다! 할때 이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~
아, 저녁때 가면 코스요리도 있다고 하네요. 카레에 스프, 탄두리 등이 골고로 나온다고 합니다.


적은 것 - 2006 | 06/08/24 12:52 | 덧글(4)
D  06/08/24 22:17 x
>>두명이 가서 카레 두종류에 난, 음료수를 시키니 한 4~5만원 나오더라고요.

삽화!!!! 어떤 여자냐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~~~~~
M  06/08/25 19:58 x
T랑 간 것 아닐까 함
M  06/08/25 19:58 x
저기는 나 안가봤는데 이태원의 타지마할 이라는 곳도 좆타. 그런데 사빠가 이태원 갈 일이 없겠군
AMROLEI  06/09/13 21:18 x
안되겠다...사빠 나랑같이 이태원 카레집으로가자...저기 훨싼 가격으로 배불리 먹을 수 있어!
 
    이름 :: 비밀번호 ::
링크 ::
거시기 ::

 

[최근 글]   [1][2][3][4][5][6][7][8][9] ... [11]   [이전 글]

Skin by sapa 2005.5.25
(Thanks by Tamrin & lovejin)

1:1 맞짱을 원하시는 분은 E-mail:sapa@hanafos.com로~
한국어 o.k!, 日本語(Japanese) o.k!!
(영어,미얀마어,필리핀어등은 사절~^^;;)